대상포진 이란

어렸을 적 발병 했던 수두 바이러스가 신경 뿌리에 잠복해 있다가 면역력이 저하되면 다시 활성화되는 질환입니다.
감기 초기 증상과 함께 피부 발진이나 통증이 나타난다면 대상포진을 먼저 의심해야 합니다.

에이플러스의원은 신속한 진단과 정확한 진료로
대상포진의 신경통 진행을 최소화합니다.

대상포진 증상

감기 초기 증상과 함께 피부 발진이나 통증을 수반합니다.
특히 대상포진 피부발진은 몸 한 쪽으로 띠 모양의 수포가 나타나는 것이 특징이며 초기 감기 증상과 함께 수포, 통증이 동반된다면 바로 병원에 내원하여 치료 받는 것이 좋습니다.

발생부위에 심한 통증과 감각 이상(가여움, 쓰라림, 화끈거림)이 동반되며 붉은 반점이 신경을 따라 나타난 후 여러 개의 물집이 무리를 지어 나타납니다.

대상포진은 젊고 건강한 사람의 경우에는 대개 2-3주의 치료를 통해 호전되나 노인 환자의 약 30%에서는 2-3주의 급성기를 지나고 피부가 완치된 후에도 지속되는 통증인 대상포진 후 신경통의 후유증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러한 대상포진 후 신경통은 마약성 진통제를 사용할 정도로 심한 통증이 동반되기도 하고 치료시기를 놓치면 만성적인 통증으로 진행합니다.

대상포진 후 신경통 진행 확률이 높은 환자군

50세 이상
경우

면역계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

만성 질환 앓는 경우
결핵, 암, 당뇨병 등

초기 통증이 심했던
경우

뇌신경을 침범
경우

대상포진 치료

대상포진의 피부 발진이 확인되면 3일 이내에 항바이러스제 투여를 시작하여 일주일간 투여합니다.

또한, 통증이 심한 환자의 경우에는 추가적인 약물치료 및 신경치료를 병행하여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의 진행을 상당부분 막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치료시기를 놓치면 50대 환자의 50%, 80대 환자의 80%에서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 진행되어
극심한 통증에 시달리게 되므로 대상포진은 무엇보다 초기치료가 중요합니다.

대상포진은 피부병 치료로 접근해서는 안되고 신경치료를 통하여 완치할 수 있도록 하여야 합니다.

신경뿌리 주사 치료

대상포진이 발생한 척추신경절을 찾아 직접 염증을 없애고 통증을 조절하며 대상포진 후 신경통으로의 진행을 예방하기 위한 주사제를 투여합니다.

대상포진 예방

예방 주사 및 면역력 증가

대상포진은 감기처럼 바이러스에 의한 질병이므로 면역력이 저하되면 발병하기 쉽습니다. 따라서 규칙적인 생활습관과 운동, 균형 잡힌 식사, 정기적인 휴식으로 면역력을 키우는 것이 제일 중요합니다.

또한 50세 이상이시거나 면역력이 떨어진 경우 대상포진 예방주사를 맞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대상포진 예방주사는 50세 이상 성인에게 대상포진 발병률을 50% 정도 예방합니다. 대상포진은 연고만 바른다고 쉽게 나을 수 있는 피부병이 아닙니다.

대상포진 신경 치료

에이플러스의원은 대상포진 통증을신속하게 치료합니다.